CUSTOMIZE YOUR PUTTING GRIP

 

어떤 상황에서는 슬럼프를 벗어나기 위한 가장 효과적인 방법 중 하나는 기본원칙을 조금 조정하는 것이다. 퍼팅 그립이 좋은 예가 된다. 전통적인 지침에서는, 양손 엄지가 샤프트의 중심을 따라서 놓고 왼손의 모든 손가락이 클럽을 감싸고, 오른 손가락으로 왼손가락을 감싸는 역 오버랩핑 그립을 추천한다. 이것은 대부분의 골퍼에게 훌륭한 그립이지만, 만약 퍼팅이 제대로 되지 않을 때, 그립의 위치를 조금 바꾸어 주게 되면 퍼팅라인을 따라서 일직선으로, 정확하게 퍼터를 위치시킬 수 있는 해결책이 될 수 있다. 여기에 고려할 만한 몇 가지의 가능성이 있다.

 


 



 

 

만약 홀로 굴린 볼이 홀을 너무 지나쳐 버리거나 아니면 홀컵에 일관되게 짧게 굴러간다면 자신의 왼손을 주목해야 한다. 대부분의 골퍼들은 퍼팅을 하면서 퍼터 헤드의 속도를 왼손으로 조정한다. 여기서 왼손만으로 클럽을 쥐고 몇 번 퍼팅을 해보면 스트로크가 매우 자연스럽게 이루어 지며, 미묘한 변화로 거리가 조절된다는 것을 느낄 것이다. 이 방법으로 몇 라운드를 시도해 보자. 그러나 거리가 짧을 경우, 짧은 퍼팅에는 느낌을 가지기가 힘들다.

 

그러면 더블 역 오버랩핑을 시도해 보자. 이것은 일반적인 역 오브랩핑과 비슷한데, 오른손 집게 손가락과 중지는 왼손을 감싸고, 오른 손 엄지 또한 왼손 엄지의 위에 올라 앉게 잡아보자. 이렇게 하면, 왼손은 최상의 조절이 가능한 곳에 위치하게 되면서, 오른 손은 충분한 안정감을 가지게 된다.


 

 

 

DIRECTION CONTROL: MODIFIED RIGHT-HAND LOW

 

방향 조절에 대해서 알아 보자.

전통 레슨에서는 그립의 끝은 오른 손바닥 안에 머물고 오른 손등은 클럽페이스와 수평을 이루고 타깃라인을 향하고 있다. 만약 오른손이 회전되면 클럽페이스 또한 회전이 된다. 만약 클럽페이스를 스퀘어하게 유지하는데 문제점을 가지고 있다면, 오른손의 역할이 해법이 될 수 있다.

 

 오른 손의 역할을 느끼기 위해서는 오른손으로 퍼트를 쥐고 클럽페이스와 손등을 평행하게 하고 볼의 뒤에 클럽헤드를 정렬시킨 다음, 백스윙이 없이 홀 쪽으로 볼을 밀어 보자. 그러면 오른 손등이 나가는 방향에 따라서 볼도 그 방향으로 굴러간다는 것을 발견할 수 있다.

 

 


 

오른손을 조절하는 것과 클럽페이스의 안정성을 증가시키기 위한 좋은 방안은,

오른손을 왼손보다 낮게 잡거나, 크로스 핸디드 그립을 잡는 것이다. 그립의 끝에서 약 4인치 정도 아래에 오른 손 엄지를 샤프트에 중심선을 따라서 두고 오른 손바닥으로 클럽을 잡아 보자. 왼손의 손 바닥이 타깃을 향하게 하면서 (평상시 그립과 반대로) 오른 손 그립 위에 얹는다. 오른 손을 계속해서 제어할 수 있게 유지하기 위해서는, 왼손의 집게 손가락을 오른 손가락을 가로질러 샤프트 아래로 내리고 난 다음, 오른 손으로 왼손 엄지와 오른 손목의 위치에 있는 왼손의 나머지 세손가락을 감싸면 된다. 이 그립은 Bernhard Langer가 사용한 그립과 비슷하다. 오른 손은 아래로 확장하여 잡고 양손은 서로 일체가 된다.

 

 

'홀로서기-왼손잡이골퍼 레슨' 카테고리의 다른 글

31. HANDLING "THE DUNES"  (0) 2017.05.10
30. MIND YOUR V's AND U's  (0) 2017.05.10
29. CUSTOMIZE YOUR PUTTING GRIP  (0) 2017.05.08
28. PUTT STOCK-STILL  (0) 2017.05.08
27. USE DIFFERENT CLUBS FOR CHIPPING  (0) 2017.05.08
26. CRISPER IRONS  (0) 2017.05.07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