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골프용품사용기

고반발드라이버

by 레프티김 그린에서아침을 2020. 6. 20.

고반발드라이버, 비공인 드라이버의 기준은 무엇인가?

반발계수 0.83 이상, 헤드체적 460cc이상, 클럽길이 48인치 이상의 조건이 되면 비공인 드라이버라고 한다.

최근에 와서 비공인 드라이버는 만져 본 적도 없었는데 이번에 라운딩 동반 지인의 비공인 드라이버를 휘둘러 보았다. Yard Hunter라는 제조사가 중국에서 만들어 판매되는 일본 제품이다.

반발계수는 0.835~0.847, 헤드 체적은 500cc, 길이는 45인치이다.

어드레스에서 바라본 헤드는 약간 열려있는 느낌을 주었다. 샷 하기전에 골퍼에게 주는 느낌은 아마츄어에게는 샷에 많은 영향을 끼치곤 하는데, 그래서 일까? 푸시와 페이드 샷이 나왔다. 타구감은 경쾌하지는 않았고 무게감이 좀 있었다. 비거리는 정말 잘 모르겠다. 단 몇 번의 샷으로 판단하기는 어렵겠지만 비공인드라이버의 특기인 비거리증가? - 이건 확인하지 못했다. PRGR의 에그드라이버처럼, 단 2~3미터라도 볼을 더 보내고 싶은 비공인 드라이버의 타깃은 중노년, 시니어 골퍼들이다. 관용성은 좋은 정도이다. 핑의 G400 맥스보다 좋을까?

이 드라이버는 20만원 이하로 판매가 되고 있는데 필드에서 사용한 결론은 중노년, 시니어 골퍼를 위한 비거리 증대와 관용성에 아주 좋은 느낌은 받지 못한... 저렴한 가격의 그 정도의 성능이 있는 그런 채가 아닐까한다. 내 주관적인 생각이다. 하지만 같이 플레이하신 분께서는 좋은 평을 내렸다.

 

'골프용품사용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PXG의 0811X 프로토타입 드라이버  (0) 2020.07.29
핑 G410 아이언  (0) 2020.06.21
고반발드라이버  (0) 2020.06.20
테일러메이드 심맥스 드라이버  (0) 2020.06.18
캘러웨이 매브릭 드라이버 리뷰  (0) 2020.03.03
미즈노 MP-20 SEL 아이언  (0) 2020.02.10

댓글0